default_setNet1_2

최장훈 동국대 대학원 총학생회장 고공농성 돌입

기사승인 2015.04.21  07:19:56

공유
ad27

- “총장선출 재실시 때 내려오겠다”...10시 기자회견

 

   
 


최장훈 동국대 대학원 총학생회장이 ‘총장선거 전면 재실시’를 요구하며 21일 새벽 3시 동국대 만해광장 조명탑 위로 올라갔다.

최 회장은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오늘 새벽3시에 학교 조명탑에 올라왔다. 다행히 날씨가 좋다. 종단의 만행이 극을 치고 있는데 아무것도 할 수 없는 게 안타까워 올라왔다"고 했다.

최 회장은 "학내 구성원들의 학교는 대체 언제 될런지, 부패와 무능 정권의 참상이 연일 보도돼 이 싸움이 잘 알려질 지 모르겠지만 끈질기게 싸우겠다. 조계종 권승들도 이젠 잘못을 인정하고 진정성 있는 책임을 지기 바란다"고 했다.

최 회장과 동국대 학생들은 오전 10시 종단 개입을 방지할 이사회 구조개편과 표절총장 선임반대, 총장선거 원천 재실시를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개최한다.

[불교중심 불교닷컴, 기사제보 cetana@gmail.com]


조현성 기자 cetana@gmail.com

<저작권자 © 불교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ide_ad1
ad29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