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표충사 추계향사 12일...억새밭 길은 인생 성찰 최고 적지

기사승인 2018.10.05  12:36:37

공유
ad27

- 추계향사 12일 오전 10시 봉행...대덕스님들 대거 참석예정

article_right_top

제550회 호국대성 사명대사 추계향사(護國大聖 四溟大師 秋季享祀)가 오는 12일 오전 10시 밀양 표충사 내 표충서원(表忠書院)에서 봉행된다. "추계향사 봉행 참석 후 재약산 산행은 호만(호국+만추)의 기쁨이 배가되도록 한다"는게 표충사 관계자의 전언이다.

추계향사에는 통도사 방장 성파스님,전 방장 원명스님, 대덕 스님들, 불자, 각급기관단체장과 일반시민 등 100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봉행될 예정이다.

표충사 표충서원은 매년 봄과 가을 2회에 걸쳐 표충사 주관 성균관 유도회 밀양시지부 주최로 불교와 유교의식으로 제향한다.

밀양시 단장면 구천리에 있는 표충서원은 1972년 2월 12일 경남유형문화재 제52호로 지정됐으며, 임진왜란 당시 구국의 큰 공을 세운 휴정(休靜:西山大師)·유정(惟政:四溟大師)·기허당(騎虛堂) 3대사의 충렬을 기리기 위해 세운 사당(祠堂)으로 조선 제14대 선조대왕(宣祖大王)로부터 사액(賜額)을 수했다.

한편 추계향사 봉행 후 무료 점심공양 마친 다음 울긋불긋 단풍으로 물들기 시작한 가을 속 재약산 산행도 해볼 만하다. 천년고찰 표충사 뒷편 재약산은 사자평 억새군락지와 습지를 한 눈에 볼 수 있으며, 수미봉, 사자봉, 능동산, 신불산, 취서산으로 이어지는 능선길은 '왜 참회해야하는지, 왜 보시해야하는 인생을 살아야하는지를 일깨워 주는 최고의 성찰 코스'로 불린다.

김원행 기자 osogaso@gmail.com

<저작권자 © 불교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ide_ad1
ad29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