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태고종 법안 스님 "총무원장 바로 잡을 터"

기사승인 2018.11.19  17:34:44

공유
ad27

- 편백운 총무원장의 대전교구종무원장 일방 면직 처분 등에 심경 토로

   
 

"옳지 않음이 만연한 때이다. 누군가는 옳은 곳에 서야한다. 종권에는 관심 없다. 태고종만큼은 바로 세우겠다."

한국불교태고종 대전교구종무원장 법안 스님(논산 안심정사ㆍ사진)이 편백운 총무원장의 종헌종법 유린을 바로 잡겠다고 했다.

대전교구종무원 스님들은 19일 논산 안심정사에 모여 교구 정상화 방안을 논의했다. 스님들은 안정화대책위원회 주축으로 선출한 원각 스님의 대전교구종무원장 선출을 인정하지 않기로 했다.

사리사욕으로 종단 망가지고 있어
무소불위 권력, 대전교구까지 침탈


이 자리에서 법안 스님은 "주변에서 종단의 진흙탕 싸움에 빠져들지 말라고 조언한다. 종단을 떠나 마음껏 포교하며 살라고 한다"고 했다.

스님은 "사리사욕으로 (종단의) 모든 것이 파괴되고 있다. 무소불위 권력이 대전교구를 집어삼키려 한다. 더 이상 물러설 곳이 없다"고 했다.

스님은 편백운 총무원장 취임식에 들렀다가 바로 나온 일을 설명했다. 총무원장이라면 종헌종법을 수호하고 예측 가능한 종무행정을 해야 하지만 그렇지 않았다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일부 권승이 태고종을 사리사욕을 채우기 위한 먹잇감으로 삼고 있다고 했다.

서열 2위 태고종 어쩌다 5위 됐나
종권 관심 없다. 종단 바로 세울터


스님은 "(종단협 서열 등에서) 천태종 진각종 총지종이 한국불교태고종 앞에 있다. 나는 종권에 관심은 없지만 태고종도로서 태고종만큼은 바로 세우겠다"고 했다.

이어서 "피하지 않고 선봉에 서겠다. 총무원장을 바로 잡는 마지막 교구종무원장이라는 심정으로 종헌종법 수호와 태고종 바로 세우기에 앞장 서겠다"고 했다.

편백운 원장은 지난달 18일 종무회의에서 법안 스님을 대전교구종무원장에서 면직시켰다. 종무 비협조 등을 면직 이유로 들었다. 기관지 <한국불교신문>은 스님과 몇몇 대전교구종무원 구성원을 공격했다. 

여기에는 편 원장과 가까운 월해 스님이 배경이라는 소문이 무성하다. 월해 스님은 "유실될 지 모를 삼보정재를 지킨 것"이라고 해명했다. 월해 스님의 해명에도 불구하고 멸빈 상태의 스님이 태고종 재산을 처분한 것 등은 여전히 의혹으로 남아 있다. 
 
종헌종법 절차를 무시한 일방 면직과 언론을 통한 공격과 다르게, 편백운 총무원장은 중국 등 국제행사에서 참석한 법안 스님에게 화해의 제스츄어를 여러번 취했지만 번번이 법안 스님에게 거절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법안 스님은 편백운 원장의 국제무대 활동 비사를 전했다. <한국불교신문>의 홍보성 기사만으로는 확인할 수 없는 내용들이다.

'바로세우기'를 '싸움 부재칠'로 보도
"종권 관심없다"는데 종단대표 희망?


<한국불교신문>은 이날 법안 스님 발언을 '속보: 종단싸움 부채질하는 안심정사 법안스님' 제하의 기사를 통해 보도했다.

이 신문은 "법안 스님은 종단싸움을 부채질하면서 선동하고 있다. 12월 5일 종회를 개최케 하여 이를 기회로 총무원을 뒤엎고 전복하여 자신이 종단의 대표자가 되려는 혁명을 일으키려고 엄청난 모의와 준비를 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도광 종회의장과 시각 부의장이 사전 동의를 하고 암묵적으로 지원하고 있다"고도 했다.

이날 법안 스님은 종헌종법을 수호하고 편백운 총무원장을 바로 잡겠다는 자신의 뜻이 왜곡될 것을 우려해서인지 "종권에는 관심이 없다"고 거듭 강조했다.

[불교중심 불교닷컴,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cetana@gmail.com]

조현성 기자 cetana@gmail.com

<저작권자 © 불교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17
전체보기
  • 불자1 2018-12-07 14:56:15

    안타깝지만 용서이전에 잘못된
    관행을 바로잡고 용서는 그 다음이내요
    현 총무원 집행부들 전체를 수술해야 되고
    다시금 새롭게 시작했으면 합니다.
    일반 불자로서의 한마디 입니다.신고 | 삭제

    • 불자 민경이 2018-12-06 16:51:11

      한국불교 태고종 큰일 이내요 ㅜㅜ;;
      총무원이 비리가 너무 많은듯요..
      안되면 사회법으로 해서라도 바로 잡아서 불자들 불신을 없에주시길....
      편00 ..원장님하고 월0 스님 하고 조사가 필요한듯요!!
      불심으로 안되는 분들은 법으로라도 바로잡아야 합니다.
      어떻게 불교계 큰스님이 제물과 사리사욕에만 눈이멀어서야~ ㅜㅜ
      방송국에 제대로 탄원 해야할듯요!!
      jtv나 ytn또는 sbs 무엇이든 물어.. 여기가 좋을듯요신고 | 삭제

      • 아가리정화 2018-12-02 14:59:21

        태고종에 출가했든,전종했든 불과 15년후 지방교구종무원장에 입후보하는것이 태고종의 현실이다.
        인재도 없고 종단을향한 애종심도 없다.
        예전 총무원장을 지낸 스님네와 부원장직을 비롯하여
        부장급 스님네중에 깨끗한자 누고있나?
        그나마 홍가사 수하시고 불교방송에서 포교하는 스님은 법안스님뿐인 현실인데 현 총무원 소임자들은 작금 벌이고있는 모든일들에서 양심적인 자세로 일을 해야한다.
        필히 교체후에 종법에따라 죄값치르기전에....
        그리고 교육시 코밑수염 기른 이상한 처사 출입시키지마라. 신문사주필주제에 어디다가대고 강단에 슨단말인가?신고 | 삭제

        • 여실지견 2018-11-23 14:10:22

          미래가 암울하나 깨지고 부서지고 최종적으로 남는 맨바닥에서 새로운 도약과 원력이 찾을거라 종도들은 알고 느끼고 있습니다.
          법안스님 부처님에 충만한 법음과 팔부성중님에 가피가 있기를 손모아 봅니다.신고 | 삭제

          • 여실지견 2018-11-23 14:05:33

            있는 소납입니다.
            작금에 현실등을 생각하면 불의와 정의에 이분분적 논거를 나눌 수 있을지 모르지만 지금에 태고종 집행부와 종회 호법등이 올바른 견해와 바른 교화승으로 선도되는 구성원없는 현실입니다.
            종헌 종법이 있으면 무엇하고 지키지 않는 구성원등이 태반이고 변질된 종법에 권위도 찾을려고 해도 찾을 수 없는 종단아닙니까?
            스스로들 과거 입법활동했던 분들이 탈법에 동의하고 조장했던 전과가 수두룩합니다.
            특히 월해스님과 자월스님은 이 종단에서 영원이 격리되어야 할 인사들인데 아직도 부활해서 백운스님 밑에서 부활에 꿈꾸고 참으로 이 종단신고 | 삭제

            17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ad32

            최신기사

            default_side_ad1
            ad29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