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민주평화당 "제2심석희 막을 철저한 조사, 엄벌을"

기사승인 2019.01.09  17:47:45

공유
ad27
article_right_top

쇼트트랙 국가대표 심석희 선수가 폭행에 이어 성폭행 당한 사실을 공개하고 조재범 감독을 추가 고소한 가운데 민주평화당이 재방 방지를 위한 철저한 조사와 엄벌을 촉구하고 나섰다.

민주평화당은 9일 대변인 논평에서 "심석희 선수가 용기를 내 성폭력 피해사실을 추가 고발해 사회적으로 충격을 주고 있다."며 이같이 촉구했다.

김정현 대변인은 "체육계는 먼저 체육계 개혁 차원에서 해당 빙상연맹은 물론 각 체육단체가 나서 아직도 체육 현장에서 이 같은 일들이 벌어지고 있지는 않는지 철저히 조사해 엄벌에 처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최근 들어 체육계에 비일비재하게 각종 사건들이 속출하고 있다."며 "화려한 스포트라이트 속에서 우리가 모르는 사이에 체육계에 고질적인 병폐가 쌓여간 것은 아닌가 깊이 반성해야 할 것이다."라고 했다.

또 "어린 학생시절부터 훈련에 들어가는 체육계의 특성상 폭행이 일상화는 교육과 인권의 문제로 간주되어야 한다."며 "관계 당국과 체육계 모두가 나서 인권과 교육 차원에서 다시는 이런 일이 재발하지 않도록 만전을 기해줄 것을 촉구한다."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dasan2580@gmail.com]

이석만 기자 dasan2580@gmail.com

<저작권자 © 불교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ide_ad1
ad29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