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중앙승가대총장 원종스님, 경남대 명예박사

기사승인 2019.06.01  16:59:55

공유
ad27

- 승가(승려)양성 및 교육 발전에 이바지하고, 국내외 소외계층 위한 봉사활동 등의 공로

article_right_top

중앙승가대학교 총장 원종 스님이 경남대학교(총장 박재규) 명예행정학박사학위를 수여 받았다.  경남대학교가 원종 스님에게 명예박사를 수여한 이유는 승가(승려)양성 및 교육 발전에 이바지하고, 국내외 소외계층 위한 봉사활동 등이다.

박재규 경남대총장은 지난 달 28일 명예박사학위 수여사를 통해 "원종 스님은 불교 발전에 크게 기여해왔고, 사회적 약자와 소외계층을 위한 시민운동 및 봉사활동에 헌신해 오신 분"이라고 말했다.

원종 스님은 이웃종교인들과 함께 몽고 등 국내외 어두운 곳에서 자비를 실천해 왔다.

원종 스님은 흥교 스님을 은사로 출가 지난 1983년 범어사 승가대학 대교과와 1987년 중앙승가대학교 불교학과를 졸업하고 창원 성주사·제주 관음사·강화 보문사 등의 주지 소임을 봤으며, 초심호계원장을 역임했다. 지난해 12월에는 중앙승가대학교의 제8대 총장으로 추대됐다.

원종 스님은 학승이자 수행자로서 '불교보감'과 '어리석은 친구와 짝하지 말라', '부처님의 삶과 가르침' 등의 저서 및 주석서 등을 출간했다.

원종 스님은 조계종 종정상(1983), 황희문화상 정신문화부문 대상(1998), 경찰청장상(2006), 티베트 법왕청 세계불교 평화상 대상(2008) 등을 수상했다. 

김원행 기자 osogaso@gmail.com

<저작권자 © 불교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ide_ad1
ad29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