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성불연대, 2019년 정기강좌 ‘바람난 여자’ 개최

기사승인 2019.08.22  17:36:33

공유
ad27

- 9월부터 월 1회 총 5회 강좌 ‘여성의 눈으로 세상보기’ 등

   
 

성평등불교연대(이하 성불연대)가 2019년 정기 강좌를 9월부터 2020년 1월까지 5회에 걸쳐 매월 첫째 주 수요일 서울 장충동 우리함께빌딩 2층 기룬에서 갖는다. 이번 강좌는 오감체험 힐링프로그램 ‘바람난 여자’가 주제다.

강좌는 9월 4일 조혜영 영화평론가의 ‘여성의 눈으로 세상을 본다는 것:영화와 젠더’를 시작으로 10월 2일 김영란 나무여성인권상담소장의 소리명상, 오충현 동국대 교수의 ‘버드나무와 여성’, 11월 6일 김미성 향 테라피스트의 ‘아로마 향테라피’, 12월 4일 김현진 아카 마지 대표의 ‘신들의 만찬’, 2020년 1월에는 임지연 바른불교재가모임 상임대표의 ‘야한토크쇼:여자, 어디까지 아니’(핫한 젠더이슈 따라잡기) 등으로 구성됐다.

성불연대는 “강좌는 내 안의 궁극적 욕망은 어디에서 오는지 보고, 듣고, 맡고, 맛보고, 느끼는 ‘안이비설신(眼耳鼻舌身)’ 오감체험을 통해 나를 깨우는 시간”이라고 밝혔다.

참가비는 강좌당 1만 원.

문의 02)733-1366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mytrea70@gmail.com]

서현욱 기자 mytrea70@gmail.com

<저작권자 © 불교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ide_ad1
ad29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